안녕하세요 피터입니다.

오늘은 빗물이나 먼지 등을 스스로 제거하는 유리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.

바로 명지대 기계공학과 정상국 교수 연구팀에서 개발한 "Smart Cover Glass" 입니다.

유리 표면에 미세전자제어기술(MEMS)로 투명한 전기습윤 패턴 전극을 제작한 뒤 그 위에 소수성 절연막을 입히는 방식으로 별도 구동장치 없이 전기 신호만으로 표면 빗물을 빠르게 제거할 수 있는 이른바 "자가 세정 유리" 입니다.

연구팀이 스마트 자가세정 유리에 적용한 이용한 기술은 전기습윤 기술입니다. 전기습윤 기술은 절연체로 코팅된 전극 위에 전도성 유체와 비전도성 유체가 맞닿아 있을 때 외부에서 전극과 전도성 유체에 전압을 가해 전도성 유체의 표면장력을 제어하는 기술입니다.

스마트 자가세정 유리의 표면에 들어 있는 투명 전기습윤 패턴 전극에 전압을 가하면 그 위에 도포된 전도성 유체가 미세하게 진동하면서 표면장력이 변해 빗방울이 맺히지 않고 먼지까지 함께 제거되는 원리입니다.

게다가 전력소모도 매우 적습니다.

위 사진처럼 카메라 위에 씌여진 자가 세정 유리 커버에 맺혔던 물방울들이 아래로 미끄러져 제거되어 카메라 영상이 선명해진 것을 볼 수 있습니다.

이처럼 별도의 외부 장치 없이 표면에 떨어진 빗물이나 먼지 등을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기 때문에 자동차 전면 유리나 사이드미러에도 이 기술이 적용되면 좋은 시너지를 낼 수 있습니다.  

연구팀은 앞으로 자동차 전, 후방 카메라, 사이드 미러 등 자동차 산업 분야를 포함해 다양한 산업에 적용시킬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. 

특히 최근 급부상하고 있는 자율주행 자동차에는 영상 센서가 탑재되는데 이 기술을 적용하면 악천후에도 선명한 영상을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. 

향후에는 드론이나 웨어러블 장치 등 좀 더 다양한 분야에 적용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습니다.


-Peter의 우아한 프로그래밍

블로그 이미지

Awesome PeterAhn

IT 정보 공유, 프로그래밍 지식 공유, 훌륭한 개발자가 되어보자